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10-01 오전 8:20:00

경산 리틀야구단, 2022 U-12 전국유소년야구대회 '우승'

기사입력 2022-08-11 오후 1:23:41

- 2009년 창단 후 전국대회 첫 우승의 영광 차지


 




경산 리틀야구단(단장 경산시장)은 지난 3일부터 10일까지 7일간 울진 죽변 야구장에서 열린 2022 U-12 전국유소년야구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하는 기염을 토했다.

 

50개 팀 1,000여 명의 선수들이 참가한 이번 대회에서 경산 리틀야구단은 4강전에서는 서울 중량 리틀야구단을 16:12로 이겼다. 결승전에서는 경북 구미 리틀야구단을 상대로 4:3의 접전 끝에 승리를 거두면서 창단 후 전국대회 첫 우승의 영예를 차지했다.


 




경산 리틀야구단은 지역의 야구 꿈나무 육성을 위해 2009년 창단 후, 전국대회 8강 이상의 성적 및 대구경북대회에서 여러 차례 우승을 차지하는 등 전국의 리틀야구 강자로 자리매김하고 있으며 지난 62022 강남지회장배 대구경북리틀야구대회에서도 우승을 차지한 바 있다.

 

서상우 감독과 함께 리틀 50, 주니어 30명의 선수로 구성된 경산 리틀야구단은 야구를 통한 어린이들의 기초체력 증진과 질서 의식 함양 및 지역 내 우수 선수 양성에 목표를 두고 있다.

 

한편, 2020KBO 신인 드래프트에서 SK와이번스에 지명된 박형준(외야수) 선수, 2021KBO 신인 드래프트에서 삼성라이온즈에 지명된 강도훈(외야수) 선수 및 장재혁(투수) 선수가 경산 리틀야구단 출신으로 프로선수의 꿈을 이루었다.









 

 

 

최상룡(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