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8-16 오전 8:18:00

市, 다함께돌봄센터 2호점 ‘계양돌봄터’ 개소
지역 중심의 초등 아동 돌봄 사각지대 해소

기사입력 2021-10-13 오후 12:09:47





경산시는 지난 1일 경산시 다함께돌봄센터 2호점인계양돌봄터를 개소했다.

 

경산시에서 설치하고 사회복지법인 휴먼복지회(대표이사 김도묵)에서 운영하는경산시 다함께돌봄센터 2호점(계양돌봄터)은 현재 이용 아동을 모집 중이다. 문의는 053-813-2008으로 하면 된다.

 

경산시는 LH로부터 원효로2611에 있는 신혼부부매입임대주택 내 1층을 10년간 무료로 인수하여 경산시 다함께돌봄센터 2호점(계양돌봄터)을 설치했다.


 


계양돌봄터 내부 모습

 



계양돌봄터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 운영하고, 이용정원은 20명이다. 6~12(초등학생) 돌봄이 필요한 아동은 누구나 이용 가능하며 센터장과 돌봄 교사 등이 방과 후 일상생활 관리, 학습지도, 특기 적성지도, 지역사회연계프로그램 등을 제공한다.

 

경산시는 지난해 111호점 개소를 시작으로 초등돌봄 사각지대 해소와 맞벌이 가정의 양육 부담을 덜기 위해 공공시설의 공간을 적극적으로 확보하여 이번 2호점을 개소하였으며 향후 다함께돌봄센터를 추가로 개소할 계획이다.

 

최영조 시장은 초등돌봄의 중심역할을 하는 다함께돌봄센터의 개소를 통하여 경산시의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환경 조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최상룡(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